오늘 깜짝 놀라고 말았다. 


십여년 전에 어학연수갔던 도시 본머스를 인터넷에서 그 이름을 보게 된 것이다. 그것도 축구 소식으로.


영국의 축구 사랑은 워낙 유명한데 내가 있던 때에 본머스는 4부 리그인 리그2에 소속된 지역팀이었을 뿐이었다. 그럼에도 경기에 관중이 많아서 놀라기도 했지만. 


근데 십여년만에 1부인 프리미어 리그까지 올라온 것이었다. 현재 순위는 얼마전 아스날을 격파하고 10위. 지금 본머스 사람들은 어떤 기분일까? 같이 축구를 봤던 친구들을 다시 만나서 물어보고 싶다. 


기분이 좋다. 


https://ko.wikipedia.org/wiki/AFC_%EB%B3%B8%EB%A8%B8%EC%8A%A4

by 호연lius 2018.02.03 00: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