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구세력에 대한 나의 적의는 한없이 높기에, 대화할 필요도 없이 깨부숴야 할 뿐인 이기적인 기회주의적 악당들말고, 자기 노력으로 성공하여 자유경쟁 시장을 지지하며 기득권이 되었기에 정치적으로 보수성을 띄게 되어 어쩌다보니 그 수구들과 어울리게 된 안타까운 보수분들께 이 글을 바칩니다.

자유시장을 지지하고 보수적인 세계 최고 권위의 경제 주간지 The economist의 기사

http://www.economist.com/node/21538104

요약: 한국경제는 사회적 지출을 통한 불평등해소를 통해 성장해야한다.

즉 복지하자는 이야기입니다. 경제성장률이 지금보다 훨씬 높던 80년대가 지금보다 소득격차가 적었던 것처럼 평등감은 성장의 필수요소입니다. 평등감을 높이기 위해서는 소득격차를 줄여야하는데 실질적으로 가능한 방법은 사회적 지출을 늘이는 방법이란것 이지요.

by 호연lius 2011. 12. 7. 10:28
  • 익명 2011.12.07 11:35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dreamjoy.tistory.com BlogIcon 호연lius 2011.12.07 12:55 신고 EDIT/DEL

      개인이 꿈을 포기해도 사회가 꿈을 불어넣어야하는데...
      여긴 개인이 꿈을 꾸어도 사회가 포기하게 만드는...

  • Favicon of https://joypraythank.tistory.com BlogIcon 뿌? 2011.12.28 12:39 신고 ADDR EDIT/DEL REPLY

    복지 포퓰리즘 좀 하자! 국민한테 인기있는 정책이 늘 옳을 수는 없지만, 부자 포퓰리즘으로 얼룩진 우리 사회를 치료할 방법은 복지밖에 없지 않을까.

    • Favicon of https://dreamjoy.tistory.com BlogIcon 호연lius 2011.12.29 09:54 신고 EDIT/DEL

      현실은 대다수 서민들이 자신에게 유리한 정책이 뭔지도 잘 모르는 상황...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