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에 차별금지법을 발의하였는데 많은 사람들이 댓글을 달았다. 95% 반대의 댓글이었고 그 중에 50%는 기독교인이었다. 

차별하라고 주장하는 사람은 예수의 가르침에 정면으로 반박하는 사람으로 비기독교인이 아니라 반기독교인으로 분류해야한다.  예수는 세리와 창녀 같은 그 시대의 가장 멸시받는 죄인들과 함께 어울리고 식사를 하였지 그들을 차별해서 근처에 오지 못하게 하고 욕하며 돌팔매질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우리는 예수처럼 세리와 창녀의 친구/ 게이와 레즈비언의 친구가 되어야한다. 

링컨이 인종차별을 폐지하려고 하였을 때 미국에서는 전쟁이 벌어졌다. 사랑을 실현하는 일은 언제나 큰 진통을 겪게 된다. 그것은 악이 세상의 권세를 쥐고 있기 때문이다. 


아래는 내가 어딘가에 쓴 댓글이다. 

--------------------------------------

차별금지에 반대한다는 서명이 얼마나 부끄러운일인지 알아야합니다. 

차별 금지 반대 -> 차별 

그리스도인이 어떻게 세상에 당당하게 나는 차별하고 산다! (성경에따라)라고 말할 수 있습니까? 

예수께서는 십계명을 어긴 간통한 여인까지도 차별하지 않고 사랑을 베푸셨는데 그의 제자된 우리는 동성애자를 차별하고 증오해야 합니까? 

저는 동성애를 반대하는 의견도 존중합니다. 그만큼 동성애도 존중받아야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우리는 동성애를 차별로부터 지키면서 성경의 말씀 또한 생각의 자유를 위해 지킬 수 있습니다. 

만흔 분들이 동성애 설교에 대한 처벌이 따를 것이라며 걱정하고 계시는데 한국은 보수적인 국가라 그럴 일은 없을터이고 심지어 외국에서도 기소되었던 목사들은 모두 무죄로 최종 판결 났습니다. 

http://www.thelocal.se/2590/20051129/#.UWtDtqIqzeE 

인권과 신앙의 자유는 양립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동성애자가 아니고 동성애를 반대하면서도 그들의 인권을 위해 싸워 줄 수 있습니다. 왜냐면 주님은 죄인이 아니고 죄를 증오하시면서도 죄인을 위해 싸우고 십자가에 못박히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by 호연lius 2013. 4. 15. 09:12
  • Favicon of https://arthurjung.tistory.com BlogIcon Arthur Jung 2013.05.09 08:47 신고 ADDR EDIT/DEL REPLY

    긍정적으로 생각한다면,
    이런 진통 역시 세상이 변하고 있다는 증거겠지요^^

  • 권혁구 2013.07.13 23:15 ADDR EDIT/DEL REPLY

    차별금지법의 실상에 대해 좀더 찾아보았음 하는 맘으로 글남깁니다
    저도 님처럼 생각했었지만
    이 사회는 정직하지 못한속임과
    목적을 위한 물타기와 거짓이 어우러져
    있는 상황입니다
    기도하며 행동할것도
    있답니다

    금지법안 통과다음수순 그리고
    그 법안을 지지하는 사람들의 이유를
    함 생각해보세요

    • Favicon of https://dreamjoy.tistory.com BlogIcon 호연lius 2013.07.15 22:35 신고 EDIT/DEL

      속임수인지 물타기인지 그 다음 수순은 무엇인지, 지지하는 이유가 무엇인지까지 생각하지 않더라도, 예수님은 안그러셨을 것 같아요.